[명언]다른 사람들을 비난하려고 생각하기 전에 자기 자신을 충분히 살펴보아야 한다.
 

  


[공공장소 비번기억 절대금지]

: 조행기 포인트적립
: 조행기 포인트적립
     
Service





 kkkchsh
추천생활정보
작성자 월척        
작성일 2009-03-17
   
IP: 210.xxx.36
생선회에 대한 상식

  

생선회에 대한 상식


①생선회를 상추, 깻잎에 된장과 마늘 등을 함께 싸서 먹으면 안된다?

사람들은 상추나 깻잎 등의 야채에 생선회 몇 점을 올려 놓고 양념된장과 마늘, 고추를 넣고 싼 뒤 한 입에 넣고 씹어 먹는 경우가 많다.

이는 우리의 음식문화 중 하나인 `쌈문화'의 영향 때문으로 풀이된다.
물론 생선은 육류와 마찬가지로 산성식품이므로 알칼리성인 야채와 같이 먹는 것은좋지만 자극성이 강한 마늘, 된장과 같이 먹으면 혀의 미각을 둔감하게 만들어 회의참 맛을 느끼지 못한다.
생선회 따로, 야채 따로 먹는 방법이 좋다.

②생선회에도 먹는 순서가 있다!!

미식가들이 생선회를 먹는 모습을 보면 한 쟁반에 담긴 여러 종류의 생선회를 일정한 순서로 먹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즉, 흰 살 생선회를 붉은 살 생선회보다 먼저 먹고생선회를 한 점 먹은 다음에는 생강을 씹어서 그 맛을 깨끗이 씻어 낸 후에 다음 생선회를 먹는다.

이는 생선회의 종류에 따른 고유의 맛을 느낄 수 있는 올바른 방법이다.

③생선회 종류별로 맞는 양념장이 있다!!

생선회를 찍어 먹는 양념장에는 고추냉이(와사비)를 간장에 푼 것과 초장, 된장 등이일반적이며 기호에 따라서 선택하도록 횟집에서 모두 내놓고 있다.

생선회는 종류에 따라서 고유의 향기와 맛이 있으므로 생선회 고유의 맛과 향기를 최상으로 느끼기 위해서는 고추냉이 소스에 약간 찍어서 먹는 것이 좋다.
그러나 굴과 우렁쉥이, 오징어 등과 같은 패류 및 연체류는 초장에, 지방질 함량이 많은 전어 등은 된장에 찍어 먹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④흐리거나 비오는 날은 생선회를 먹으면 안된다는 말은 근거가 없다!!

비가 오거나 흐린날은 생선횟집에 손님의 발길이 뚝 끊기는 현상을 보인다.
이런 날에는 생선회를 먹으면 안된다는 잘못된 상식 때문이다.

이런 날은 습도가 높기 때문에 맑은 날보다 식중독균의 증식이 빠를 것이다.
그러나 지금 생선횟집은 전부 옥내이고 위생적으로 취급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살아 있는 생선을 직접 잡아서 조리하므로 식중독에 걸리고 맛이 떨어지는 일은 전혀 없다.

오히려 이런 날에는 손님이 적으므로 더 대접을 잘 받으며 회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을 노리자.

⑤생선회에 레몬즙을 뿌리지 말라!!

횟집에서 생선회를 담은 쟁반에 레몬 조각을 얹어 내놓은 경우가 많으며 대부분의 사람이 비린내를 없앤다는 생각에 즙을 짜서 회에다 뿌린다.

그러나 생선회는 살아 있는 활어를 바로 조리하므로 비린내가 거의 없을 뿐만 아니라생선회의 독특한 맛을 레몬즙이 막아 버리므로 제 맛을 느낄 수 없도록 하는 잘못된 방법이다.

생선요리에 레몬즙을 뿌리는 것은 생선의 선도가 떨어지면 알칼리성인 암모니아 등좋지 못한 냄새 성분이 나오므로 산성인 레몬즙으로 이를 중화시키기 위한 것이다.

따라서 선도가 떨어진 생선으로 만드는 요리에는 레몬즙을 뿌릴 필요가 있지만, 선도가 최상인 생선회에는 뿌릴 필요가 없다.
개인적으로 레몬즙 맛을 선호한다면 양념장에 짜서 먹으면 된다.

⑥자연산을 고집하지 말라!!

자연산과 양식 생선의 회 맛을 구분할 수 있는 사람은10명 중 1명도 안된다.

횟집에서 자연산의 값은 양식 생선의 3-4배에 이르며 일부 어종은 부르는 게 값이다.
운동량이 적은 흰 살의 고급 생선횟감인 넙치(광어)와 우럭, 돔 등은 자연산과 양식산의구별이 더 어렵다.

자연산은 활동범위가 넓고 운동량이 많기 때문에 양식산보다 육질의 단단함이 약 10% 정도 높지만 그 차이를 알 수 있는 우리나라 사람은 10명 중1명 이하라는 실험 결과가 있다.

영양학적인 측면에서는 오히려 양식산이 자연산보다 약간 높다.
양식산 생선회를 꺼리는 가장 큰 이유는 양식산 활어에 투여된 항생제의 잔류문제에 대한걱정인데 양식장에서 출하하기 15-20일 전에 항생제를 투여하지 않으면 안전하다고 연구결과 밝혀져 있다.

: 부경대 식품생명공학부 조영제교수.

출처 : web surfing


맨위로!!


지도보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조회 작성일
70 전립선 건강을 위한 생활수칙 너구리 4479 2010-03-03
69 흡연자는 천연 비타민 섭취하세요 너구리 4377 2010-02-26
68 생활속 독초 모음 너구리 4992 2009-09-07
67 석면함유 유통금지대상 약품 [1] 너구리 7161 2009-04-10
66 타이어의 규격표시와 식별방법, 적정공기압 [1] 너구리 4926 2009-04-04
65 사진으로 물고기 공부 너구리 6378 2009-03-19
64 옷에 묻은 커피물은 월척 4236 2009-03-17
63 쑥 : 혈압강하·해열·해독… 봄쑥은 최고 보약 월척 4266 2009-03-17
62 1++ 등급 한우? 얼마나 알고 드십니까? 월척 4128 2009-03-17
61 산지에서 배웠다! 대게 별미 요리 월척 4047 2009-03-17
생선회에 대한 상식 월척 4011 2009-03-17
59 니들이 게 맛을 알아? 대게 VS 붉은 대게 월척 5133 2009-03-17
58 제철 별미를 찾아 떠났다! 지금은 대게잡이 시즌 월척 4497 2009-03-17
57 머릿결 부드럽게 하려면 월척 4032 2009-03-17
56 주꾸미 : 눈에 좋은 타우린이 가득… 3월부터 제철 월척 4203 2009-03-17
55 원두커피 찌꺼기 활용법 * 월척 3837 2009-03-17
54 재철 음식 달력 [1] 너구리 5520 2009-03-06
53 모두를위해... [2] 달건이붕어 5895 2007-06-20
52 누군가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는 실화 [3] 화암 6000 2007-02-05
51 2006년 달라진 연말정산 (참고하세요) [1] 화암 8523 2006-12-19
50 눈물의 역할 이무기 6723 2005-01-04
49 충치의 정체 이무기 6519 2005-01-04
48 근시는 왜 생길까? 이무기 5535 2005-01-04
47 굶지 않고 날씬해지는 비법 8선 이무기 6846 2005-01-04
46 아침을 거르면 살찐다 이무기 4983 2005-01-04
1234
경남 합천군 대병면 신성동1길19 [월척나라] E-mail:wjsquddh@naver.com / [모니터 1280*960픽셀 최적화]
TEL:0507-768-6445/FAX:0504-086-7897/사업자등록번호:621-19-37475/통신판매업신고:웅상출장소 제186호
월척나라 관리자는 쪽지나 메일로 조황정보나 포인트안내를 하지않습니다. 해당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