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언]아침마다 얼굴 보다는 자신의 마음을 거울에 비춰보자.
 

  


[공공장소 비번기억 절대금지]

: 조행기 포인트적립
: 조행기 포인트적립
     
Besides
 kkkygssd
웃고삽시다
작성자 준척이형
작성일 2009-03-01 (일) 18:28
ㆍ추천: 0  ㆍ조회: 1089      
IP: 125.xxx.41
거풍 "




우리의 옛 선조들은

겨우내 고의춤에 갇혀 바깥 구경을 못한 거시기를

해동이 되고 날이 따스해 지면 산마루에 올라


아랫도리를 내놓고 바람을 쐬여 부샅(음랑)에 습을 제거하고

자연의 정기를 받아 양기를 강하게 하였는데...

이름하여 이를 "거풍"이라 하였다.


삼돌이가 어느 날 무료하여

돗자리를 들고 아파트옥상으로

책을 보러 갔는데...


봄볕이 너무 좋아 마침 옛 선조들의 이 "거풍"의식이 떠올라

아랫도리를 내리고 햇볕과 봄바람을 쐬인후

그대로 누워 책을 보다가

그만 춘곤을 못이기고 잠이 들어 버렸다.

그런데..

마침. 아랫층에 사는 삼월이가 이불을 널려고 올라 와서는

이 광경을보고 감짝 놀라 비명을 지르며

"어멋...뭐하는거에요?

삼돌씨???"

삼월이...외마디 소리에 화들짝 놀라 일어나

당황과 민망스러움에 상황 수습을 못하고 한다는소리가

"시방 꼬추 말리는 중인디유"ㅎㅎㅎㅎ



삼월이가 삼돌이의 어이없는 대꾸에 피식 ~ 웃더니만

치마를 걷어 올리고 속곳을 내리고는

삼돌이 옆에 눕는게 아닌가!!!


"아니~남녀가 유별한데...

뭐하는짓이래유? 시방???"


나두 꼬추 푸대좀 말릴라구유"ㅎㅎㅎ



한참 후...

엘리베이터 안에서 둘이 공교롭게 마주 쳤는데!!!

삼돌이...지난 일이 민망하여 먼 산 보기를 하는데...

삼월이가 옆구리를 툭~ 치며 하는말...

"꼬추 다 말렸으면 푸대에 담지유"
지도보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1 거시기 처럼만 사세요 준척이형 2009-03-01 4185
190 속옷가게에서 준척이형 2009-03-01 3558
189 시숙 고추 사소 준척이형 2009-03-01 4563
188 못말리는 아들 준척이형 2009-03-01 3579
187 [ 조 개 ] 준척이형 2009-03-01 3540
186 진짜 처녀^-^ 준척이형 2009-03-01 3579
185 ?????절에서 생긴 사건?????? 준척이형 2009-03-01 3765
184 ★ 스포츠카와 닭 준척이형 2009-03-01 3471
183 빼라고 했을 때 빼야죠..... 준척이형 2009-03-01 3321
182 영어 한마디.... 준척이형 2009-03-01 3708
181 도둑의 명쾌한답 준척이형 2009-03-01 3870
180 웃다가..울다가 죽었다.. 준척이형 2009-03-01 3579
거풍 " 준척이형 2009-03-01 3267
178 *국가 공인 처녀막* 준척이형 2009-03-01 3468
177 ♥ 여자가 부럽당 ♥ 준척이형 2009-03-01 3162
176 아니 이놈이 ★ 준척이형 2009-03-01 3588
12345678910,,,19
경남 합천군 대병면 신성동1길19 [월척나라] E-mail:wjsquddh@naver.com / [모니터 1280*960픽셀 최적화]
TEL:0507-768-6445/FAX:0504-086-7897/사업자등록번호:621-19-37475/통신판매업신고:웅상출장소 제186호
월척나라 관리자는 쪽지나 메일로 조황정보나 포인트안내를 하지않습니다. 해당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