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언]말하자마자 행동하는 사람, 그것이 가치있는 사람이다.
 

  


[공공장소 비번기억 절대금지]

: 조행기 포인트적립
: 조행기 포인트적립
     
Besides
 kkkygssd
웃고삽시다
작성자 너구리
작성일 2009-04-19 (일) 18:20
ㆍ추천: 0  ㆍ조회: 1524      
IP: 122.xxx.143
세울 자신 있다구요^^!




수줍은 총각이 진료를 받으려 병원에 들어오자 아리따운

간호사가 진찰 준비를 하며 물었다.

"어디가 아파서 오셨어요?"



그러나 그 총각은 아무말도 못하고 머뭇거리고만 있었다.

간호사가 한심하다는 듯 다시 큰 소리로 물었다,

"만약 저한테 먼저 말씀하시지 않으면 진찰을 받으실 수가

없어요!"

그러자 겨우 입을 때는 총각 왈,



"간호사에게는 차마 말하기 곤란한 개인적인 증세라구요!"

그러나 간호사의 확고한 설득에 넘어간 총각은

드디어 입을 열었다.



"사실 ,제 물건이 항상 한쪽으로 구부러져 있어요."

그러자 별거 아니라는 듯 씨익 웃으며 간호사가 하는 말,

"호호, 걱정 말아요, 의사 선생님이 오기 전에 빨리 바지

벗고 이 침대 위에 누우세요, 나는 똑바로

세울 자신이 있다구요"

.

.

.

.

.

.

.

.

.


오잉~~~볼만한뎅 

 

지도보기

이름아이콘 월척
2009-04-19 19:36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ㅋㅋㅋㅋㅋ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1 "지" 자로 끝나는 말 ... [2] 너구리 2009-05-16 4800
270 박자할때~박을낀데~~ [1] 너구리 2009-04-29 4593
269 너무 아파여!~~~ [2] 너구리 2009-04-23 4728
세울 자신 있다구요^^! [1] 너구리 2009-04-19 4572
267 얼마 거슬러 줄까? [1] 너구리 2009-04-15 4926
266 첫날 밤에 말을 하지 않은 이유 너구리 2009-03-26 4587
265 혹시 이거 아세요 ? 너구리 2009-03-22 4614
264 남자의 미인관 너구리 2009-03-18 4911
263 여자 화풀어 주는방법 [1] 너구리 2009-03-14 4482
262 @관계 [1] 너구리 2009-03-11 4659
261 ◈ 무우 부부와 고구마 부부 ◈ [1] 준척이형 2009-03-05 4257
260 혀 짧은아이 [2] 준척이형 2009-03-05 4305
259 남편파라여~~~~ [1] 준척이형 2009-03-05 4350
258 낚시터 찾으시는 분들 필독!! 준척이형 2009-03-05 5046
257 무슨경우일까요? 준척이형 2009-03-05 4470
256 앗싸 가오리의 진실을 밝힌다 준척이형 2009-03-05 4548
12345678910,,,19
경남 합천군 대병면 신성동1길19 [월척나라] E-mail:wjsquddh@naver.com / [모니터 1280*960픽셀 최적화]
TEL:0507-768-6445/FAX:0504-086-7897/사업자등록번호:621-19-37475/통신판매업신고:웅상출장소 제186호
월척나라 관리자는 쪽지나 메일로 조황정보나 포인트안내를 하지않습니다. 해당게시판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